'더 먹고 가' 노사연, 훈남 아들 근황 공개…"DNA의 혁명"
'더 먹고 가' 노사연, 훈남 아들 근황 공개…"DNA의 혁명"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1.02.28 19: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MBN 더 먹고 가)
(사진제공=MBN 더 먹고 가)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노사연이 “DNA의 혁명”이라는 자화자찬(?)과 함께, ‘훈남 아들’의 근황을 깜짝 공개한다.

노사연은 28일 방송되는 MBN ‘더 먹고 가(家)’ 17회에 출연해 임지호-강호동-황제성과 역대급 ‘한입 먹방’과 폭풍 리액션으로 산꼭대기 집을 뒤흔든다.

평소 임지호 셰프의 팬이라 밝힌 노사연은 이날 점심으로 임지호표 치킨 요리를 대접받는다. 대낮부터 특제 치킨으로 호사를 누린 노사연은 “임지호 셰프님과 정말 친하게 지내고 싶다”며 행복감을 드러낸다. 이에 강호동은 “누나처럼 완성된 행복을 누리는 사람이 어디 있냐”며 “하나 있는 아들도 잘 생긴 수준을 넘어서 빛이 난다. 밤에 전구 없어도 될 정도로 눈부시다”고 치켜세운다.

노사연은 “내가 봐도 DNA의 혁명”이라며 만족해한다. 이어 “아들과 데이트를 하면 마치 남편(이무송)을 처음 만났을 때처럼 행복한 시절에 머무는 느낌”이라고 고백한다. 강호동이 인정한 노사연-이무송의 ‘훈남’ 아들의 근황과 사진이 처음으로 공개되는 가운데, 노사연은 언니 노사봉도 급소환해 ‘대환장’ 케미로 산꼭대기 집을 뜨겁게 달군다.

임지호 셰프마저 빵 터지게 만든 노사연, 노사봉 자매의 유쾌한 티키타카와 끈끈한 자매애는 28일 밤 9시 20분 ‘더 먹고 가’ 1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윤성환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윤성환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