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남편의 23년 '여사친', 토끼 인형에 소름 돋는 비밀? "속궁합 안 맞는다고…"
'애로부부' 남편의 23년 '여사친', 토끼 인형에 소름 돋는 비밀? "속궁합 안 맞는다고…"
  • 이동헌 기자
  • 승인 2021.01.24 02: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SKY, 채널A 애로부부)
(사진제공=SKY, 채널A 애로부부)

[뉴스웍스=이동헌 기자] SKY와 채널A가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스페셜 MC 정가은과 함께 ‘남편의 23년 지기 여사친’ 이야기를 다룬 또 한 번의 ‘역대급 애로드라마’를 지켜본다.

25일 방송되는 ‘애로부부’에서는 남편의 ‘여사친’ 때문에 힘겨워하는 한 여인이 보내온 실제 사연을 바탕으로 한 애로드라마 ‘초대받지 않은 여자’가 공개된다. 사연 주인공은 이에 앞서 MC들과의 통화에서 “어떻게 해야 할지 판단이 안 선다‘며 울먹였다.

예고편에서는 남편과 중학교 시절부터 23년 동안이나 단짝친구였다는 그녀가 사연 주인공에게 “속궁합이 잘 맞지도 않는데, 네가 너무 들이대서 힘들다고 그러던데...”라고 도를 넘는 충고를 거침없이 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에 MC 이용진은 “그런 얘기까지?”라며 충격을 받은 표정을 지었고, 분노에 가득 찬 사연 주인공은 “대체 무슨 사이길래 나한테 이러는 건데?”라며 남편에게 소리를 질렀다. 하지만 남편 역시 “닥쳐!”라고 고함을 쳐, 심상치 않은 상황을 예고했다.

그런 가운데, ‘23년 지기 여사친’의 “선물...진짜 제대로 받은 것 맞니?”라는 서늘한 목소리와 함께, 사연 주인공의 어린 딸이 끌어안고 있는 토끼 인형이 화면에 잡혀 MC들을 긴장하게 했다. 스페셜 MC 정가은은 ‘소름’이 돋는 듯 말을 잇지 못해, 인형 속에 숨어 있는 충격적인 비밀을 암시했다.

드라마보다 더한 실제 사연으로 시청자들을 휘어잡을 ‘애로드라마-초대받지 않은 여자’는 25일 월요일 밤 10시 SKY와 채널A에서 방송되는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