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김병지, 박명수에게 선물한 장갑의 정체는? "어쩐지 기억을 못 하더라"
'대한외국인' 김병지, 박명수에게 선물한 장갑의 정체는? "어쩐지 기억을 못 하더라"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0.11.25 20: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외국인 (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사진=MBC에브리원)

[뉴스웍스=이선영 기자] 골키퍼 김병지가 '대한외국인'에서 박명수에게 선물한 장갑의 정체를 밝힐 것으로 이목이 쏠리고 있다.

2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축구 사랑은 기본, 근성과 승리욕으로 똘똘 뭉친 스타들이 모인 '축.생.축.사' 특집으로 김병지, 이천수, 서지석 그리고 일일 부팀장 오마이걸의 비니가 출연해 대한외국인 팀과 퀴즈 대결을 펼친다.

골 넣는 골키퍼, 축구 레전드 수식어가 따라다니는 김병지에게도 "경기 징크스가 있느냐는" 질문에 김병지는 "있다. 2골까지는 이해하는데 3골 이상 못 막은 장갑은 바로 버린다"라고 대답했다.

이를 듣던 서지석이 "그래서 주위에 장갑 선물을 많이 하시더라"고 하자, 박명수는 "혹시 나한테 준 장갑도 버리려던 것이었냐, 어쩐지 기억을 못 하더라"며 실망감을 표했다. 이에 김병지는 난감해하면서도 "박명수에게 준 것도 버리려던(?) 거였나 보다"라고 농담해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한편, 김병지는 1998년 극적으로 헤딩골을 넣었던 당시를 떠올리며 "당시 골은 아내가 받고 싶은 생일 선물로 이야기했던 건데 현실이 됐다"라고 밝히며 "이번에는 한우를 꼭 가져오라더라"며 우승을 향한 의지를 다졌다고.

아내를 위한 기적의 헤딩골에 이어 한우도 따낼 수 있을지는 25일 오후 8시 30분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newsworks.co.kr
<저작권자 © 뉴스웍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많은 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뉴스웍스
  • 서울특별시 중구 마른내로 140 서울인쇄정보빌딩 4층
  • 대표전화 : 02-2279-8700
  • 팩스 : 02-2279-77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진갑
  • 고충처리인 : 최승욱
  • 법인명 : 뉴스웍스
  • 뉴스통신사업자 등록번호 : 문화관광부-나00011
  • 등록일 : 2007-07-26
  • 발행일 : 2007-07-2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04459
  • 등록일 : 2017년 4월 17일
  • 회장 : 이종승
  • 편집·발행인 : 고진갑
  • 편집국장 : 최승욱
  • 뉴스웍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뉴스웍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ewsworks.co.kr
ND소프트